잘놀자

할미꽃의 추억 /김명수 기자

정순영
2020-03-27
조회수 47

"물안개공원 방문하다. 

가는 길에 할미꽃 발견. 

할미꽃에게 할미꽃의 추억을 듣다. 

(젊었을 때는 벌이 찾아오고, 나이들어 요양원으로 무덤으로, 그래도 꿈을 간직하고 있었다)"